용오름 현상

2008.05.01 09:36


대기와 기층이 불안정한 상태에서 거대한 적란운(상승하는 저기압성 뭉게구름)이 발생해 지표면이나 해상까지 기둥이나 깔때기 모양의 구름이 드리워지면서 구름 아래에 강한 소용돌이가 생기는 기상현상.

해상에서 발생할 경우 회오리바람이 바닷물을 빨아올리는 것처럼 보이지만 이는 적란운이 회전하면서 습한 주변 공기를 빨아들여 생기는 구름기둥이다. 마치 용이 하늘로 올라가는 것 같다고 해서 이런 이름이 붙여졌다.

용오름의 풍속은 최고 초속 100m에 이르고 상승기류의 속도도 초속 40∼90m나 돼 육상에서 발생할 경우 큰 피해를 주기도 한다.

미국에서는 육상에서 발생하는 용오름을 `토네이도(tornado)', 해상에서 생긴 것을 `워터 스파우트(water spout)'라고 부른다.

우리나라에서는 1989년 제주공항, 93년 김제평야, 94년 지리산부근, 97년 전남 여천 앞바다, 2001년 울릉도에서 용오름이 관측됐다.



<<용오름 현상 사진>>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팁과노하우 > 일반상식' 카테고리의 다른 글

웹 접근성  (0) 2008.05.01
스파이웨어(Spyware)  (0) 2008.05.01
용오름 현상  (0) 2008.05.01
구글 (Google)  (0) 2008.05.01
하이브리드카 (Hybrid Car)  (0) 2008.05.01
페이지뷰 (Page View)  (0) 2008.04.30

강신영 팁과노하우/일반상식 , , , , , , , , , ,